배우 김남길, 이다희, 차은우, 그리고 성준이 강렬한 호흡을 맞춘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극본 오보현, 연출 배종)로 오는 12월 대중을 만난다. 

'아일랜드'는 퇴마 웹툰을 원작으로 한 판타지 드라마다. 제주도를 배경으로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악에 대항해 싸워야하는 운명을 가진 인물들의 여정을 그린다.

배종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그는 영화 '웰컴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 등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을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도 밀도 높은 몰입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남길은 주인공 '반'으로 변신한다. 세상을 수호하기 위한 운명을 지닌 인물. 세상의 종말을 대비해 악에 대적하지만, 인간과 어울릴 수 없는 비극적 존재로 길러졌다.

이다희는 재벌 3세이자 교사 '원미호'로 분한다. 자신의 운명을 알지 못한 채 제주도에서 원치 않는 자숙생활을 하게 되는 캐릭터다.

차은우는 힙한 가톨릭 구마사제인 '요한' 역을 맡았다. 요한은 생명을 지키고 악을 정화하는 고귀한 소명을 지녔다. 그 이면에는 처절하고 암담한 과거를 품고 있다.

성준은 '궁탄' 캐릭터를 연기한다. 반과 함께 악을 물리치는 처단자로 길러졌다. 하지만 운명을 가르는 사건 이후 반과 대립하며 극의 흐름에 짜릿한 반전을 선사한다.

한편 '아일랜드'는 티빙에서 독점 공개된다. 

<사진제공=길스토리이엔티,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판타지오, 더웨이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