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레드벨벳 예리가 '사이버렉카'로 불리는 유튜버를 간접적으로 언급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지난 4일 사이버렉카로 불리는 한 유튜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예리가 블랙핑크의 제니를 따라 한다는 내용의 콘텐츠를 제작해 올렸는데요.

해당 유튜버는 예리가 블랙핑크 멤버 제니를 따라 한다고 주장, 몸매 등을 언급하며 예리가 본인과 어울리지 않는 스타일을 고수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후 예리는 최근 팬 커뮤니티 버블을 통해 "나는 내가 하고 싶은 대로 할 것"이라며 간접적으로 해당 유튜버를 언급했는데요.

이어 "사실 좀 불쌍하다. 그렇게 남 깎아내리면서 돈 버는 사람들"이라고 일침하며 "우리는 더 각자 자기 인생에 집중하자. 행복하게 서로 사랑하면서 삽시다"라고 덧붙였습니다.

해당 유튜버는 주로 한국 아이돌 및 배우 관련 이슈 영상을 업로드를 하며, 확인되지 않은 악성 루머들로 콘텐츠로 제작해 공개하고 있는데요.

최근 엔믹스 설윤, 아이브 장원영, 방탄소년단(BTS) 뷔 등에 대한 영상을 제작해 올리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디스패치DB, 뉴스1, 온라인 커뮤니티>